Facebookrss

한국의 다양한 막걸리처럼 최근 몇년간 미국에서도 각 지역의 소규모 양조장들이 유행하면서 신선하고 개성있는 술들을 먹기 쉬워졌는데요. Pittsburgh에서 만드는 애플 사이더를 판매하는 Arsenal Cider House를 소개합니다. 열가지 종류의 apple cider를 직접 tasting할 수 있고 주말 즈음에는 House뒷뜰에서 마실 수도 있습니다.

IMG_7453

Lawrenceville가는 길목에 위치하고 있습니다.

IMG_7451

그냥 평범한 주택처럼 생겼으니 찾기위해서는 앞의 팻말을 주목.

IMG_7456IMG_7464

안에 들어가면 Bar앞의 메뉴를 보고 tasting하고 싶은 사이더를 말씀하시면 됩니다. Dry한 것부터 Sweet한 것까지 종류가 다양합니다. (Bone-dry, Off-Dry, Semi-Sweet, Sweet 순서로 분류 되어 있습니다.) 블루베리나 복숭아와 같이 다른 과일로 만든 사이더도 있습니다.

IMG_7460

맘에 드는 사이더를 찾으면 이 병에 맥주draft처럼 직접 따라줍니다. 병은 나중에 가져가서 다시 사이더를 받으면 $5이 할인되니 다 드시고 Reuse.

IMG_7469

IMG_7466IMG_7470

제가 여기서 가장 추천하는 사이더는 Archibold’s Ado! 개인적으로 Sweet 한 술을 별로 안좋아하는데, Archibold는 Dry와 Sweet한 맛이 잘 balance되어 있어서 맛있습니다. (House에서 semi-sweet으로 분류.)

IMG_7475

컵에 따르면 황금색에 버블이 올라옵니다.

IMG_7480

Archibold 다음으로 추천하는 사이더는 Fighting Elleck! (House에서는 Off-dry로 분류.) Archibold보다 dry하고 단 맛이 거의 없어서 아주 깔끔합니다. 개인적으로는 Dry한 술은 발효된 맛이 있는 것을 좋아하는데 깊은 맛이 있지는 않고 가벼운 느낌입니다.

IMG_7478

Fighting Elleck은 컵에 따르면 옅은 금색의 sparking wine이나 샴페인 색입니다.

Archibold’s Ado & Fight Elleck 둘다 처음 주문할 때는 한병에 $20, 전에 썼던 병을 가지고 가면 $15불입니다. 선물하거나 주말에 한 병 받아서 Barbecue할 때 먹기도 좋습니다. Lawrenceville 놀러갈 때 Cider tasting하러 들려봐도 재밌습니다.

http://www.arsenalciderhouse.com

300 39th St, Pittsburgh, PA 15201